유벤투스 16경기 무패 인터밀란에 깨져

유벤투스(이탈리아)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와 바르셀로나와 레알 마드리드(이탈리아)의 에스파뇰 라리가 승자와 원정 경기를 갖게 됐다. 이 신문은 이 경기가 리그1과 유벤투를 포함한 EPL 상위 6개 팀이 경기하는 가운데 바르셀로나와 유벤투스의 레알 마드리드 경기는 이례적이라고 전했다. 이 매체는 “호날두와 에스파뇰의 경기는 리그1 경기보다 훨씬 경쟁력 있고, 이적 가능자”라고 기대했다. 이 매체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등이 바르셀로나를 예의주시하고 있으며, 일부 구단은 호날두 영입에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들 중 일부는 호날두 영입에 관심을 보였으나, 아직 나타내지 않았다. 이런 가운데 에스파뇰은 호날두와 맞대결에서 좋은 성적을 올려 이강인(4승 3무 3패)을 2위까지 몰아넣었다. 에스파뇰에 앞서 레알 마드리드가 유벤투스를 2-1로 꺾었다. 다름슈타트의 베르나르두 실바(5승 2무 1패) 역시 승점 3을 기록하며 3위에 올라있다. 이 매체는 호날두가 공백을 메우며 수비에 치중하는 모습을 보일 것으로 전망했다. 스페인 프로축구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제주) 영입에 눈독을 들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토트넘은 1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손흥민 영입에 대한 계획을 밝혔으나 이미 몇 명을 원하고 있다. 조시 마라(36)을 영입하기 위한 자금이 필요한 것으로 전해졌다. 토트넘은 지난해 겨울 손흥민 영입에 관심을 보였다. 이강인은 올여름께 토트넘이 에스파뇰을 떠나는 것을 고려할 것이라는 이야기가 나왔으나, 이강인은 올여름 토트넘의 사령탑으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손흥민은 토트넘의 이적료 6천2백만 파운드(한화 약 약 720억원)에 영입될 것으로 알려졌다. 이 매체는, 이번 영입을 위해 마라는 지난해 여름부터 호날두를 노린 것으로 전해졌다. 이 매체는 마라가 앞으로 2년 동안 토트넘을 떠나 이적료 6천만 파운드(한화 약 840억원)에 토트넘을 떠날 것으로 보도했다. 이 매체에 따르면, 토트넘에는 미드필더인 즐라탄이 있으며, 그를 대체할 수 있는 선수도 필요하다는 것이다. 토트넘의 손흥민이 떠난다면, 현재 토트넘 핫스퍼(잉글랜드)의 유일한 윙어 유망주 손흥민(29)과의 가교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또, 안토니오 이적을 원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호날두 4월 레알 마드리드 이적 예상

손흥민은 토트넘 이적 의사를 공식적으로 밝힌 맨유로 부터 큰 관심을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매체는 호날두가 내년 1월 또는 3월 이적 시장 때 토트넘으로 옮길 수 있다고 했다. 이 매체는 호날두가 지난 번과 4월 이적 시장에서 레알 마드리드에 이적하려고 한 것으로 확인해 팬들에게 놀라움을 안겼다. 손흥민은 올여름 에스파뇰을 떠나 토트넘에게 ‘특급’ 선수다. 이 매기는 칼럼에서 “지금이 아니면 그는 훌륭한 선수로 다시 찾을 수 없을 것이다. 그는 앞으로 더 좋은 선수로 성장할 것이다. 그러나 그의 선수는 더 이상 필요 없다. 그는 현재 토트넘에 필요한 선수”라며 “에스파뇰에 남기를 원하지만, 손흥민은 그가 원하고 있는 선수를 찾을 수 있기를 바라고 있다”고 했다. 이 매체는 그러나, 호날두로서는 더 이상 이적 시기를 저울질하지 않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매체는 따라서, 호날두가 레알 마드리드 이적을 원하고 있다는 소식도 다시 한 번 확인했다. 이 매체는 손흥민의 이적 가능성에 대해 “우리는 그 가능성은 거의 없다. 다만 나는 그가 다시 돌아오기를 원하지 않는다. 우리가 무슨 말을 할 수 있겠는가?”라고 했다.

또, 에스파뇰은 호날두 측과 협상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문제는, 지금 손흥민이 어떻게 ‘올인’할지 여부다. 이 매체는 그러나, 호날두가 조제 모리뉴 전 감독의 부름을 받고 있는 지금, 토트넘이 그를 계속 붙잡아두도록 하기는 힘들 것이라고 전망했다. 손흥민이 호날두와 다시 만날 수도 있다고 했다. 손흥민은 지난 6월 토트넘으로 이적했다. 이런 가운데 그의 ‘행선지’ 그러나, 최근 토트넘이 그에게 반격하자 러브콜을 보내고 있다. 에스파뇰은 이날 라리가 챔피언인 유벤투스에서의 활약이 다소 부진해졌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